http://www.ccsimin.com/sub_read.html?uid=56397§ion=sc2


영농법인 위장 종교시설 건축 반대
천안시 목천읍 지산리 주민들 탄원서 제출
 
정경숙 기자 기사입력 2014/08/08 [10:39]
▲     © 편집부
천안시 목천읍 국학원 인근에 영농조합이 연수원을 건축하려고 하자 인근 주민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주민들은 이 영농조합이 사실상 국학원(구 단학선원)이 영농조합 법인체로 포장한 종교단체이며 종교적인 행동과 집회를 위해 위장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국학원이 지난 4월 목천읍 지산리 일대에 (가칭) 인성고등학교를 설립, 영역을 확장하기 위해 불광 영농법인 조합 연수원으로 건축허가를 신청해 그동안 주민들을 속여왔다고 강조했다. 

주민들이 천안시등에 낸 탄원서에는 국학원 대외협력실장이 어떤 건축물도 건축할 계획이 없다고 주민들을 안심시켰지만 영농조합을 설립 건축허가를 기다리고 있다는 것.

▲     © 편집부

또 천안시 등에 따르면 불광영농조합법인(이하 불광)은 지난해말 국학원 인근 천안시 서북구 목천읍 지산리 일원 5659㎡ 터에 강의실동(연면적 2139.19㎡)과 숙소동(1046㎡)을 갖춘 교육연구시설을 건립하는 내용의 건축허가 신청을 천안시에 제출했다. 

불광의 건축허가 신청서는 지난 6월 도시계획심의를 통과했으며 현재 일부 보완사항에 대해 천안시와 업무협의 중에 있다. 

이에 대해 주민들은 특정 종교단체와 연관된 명백한 종교시설이라며 건축허가 철회를 천안시에 강하게 요구하고 나섰다. 

주민들은 특히 연수원 예정부지 인접한 곳에 국학원이 자리하고 있는 점을 들어, 국학원이 불광을 내세워 연수원을 위장한 편법적 종교시설 확장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이들은 탄원서에서 "올해 초 진입로도 확보하지 않은 상태에서 인근 사유지 진입로를 통해 전국에서 1000여명의 국학원 회원이 버스를 타고 현장을 방문했다"며 "사유지 주민이 길을 막자 주민을 검찰에 고발하는 일도 있었다.“고 밝혔다.

탄원서에는 또 “국학원에 일년에 수 회 치르는 행사에 엄청난 차량이 몰려 극심한 교통마비로 주민들에게 큰 불편을 주고 있으며 자연 훼손, 소음공해와 상수도 오염이 심각하다”고 토로했다.

주민들은 "국학원이 사실상 종교단체이면서 영농조합으로 이름을 포장한 사업 확장을 그대로 방치한다면 지역이미지 훼손 등 피해가 예상된다"며 "건축허가 철회가 관철되지 않을 경우 물리적 행동도 불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http://www.ccitv.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849005&page=40&total=4093


한 종교단체가 산하 영농조합법인을 통해 천안 목천에 종교 관련 연수원을 지으려 하자 인근 주민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주민들은 최근 세월호 참사와 관련 사회적 논란이 된 기독교복음침례회 이른바 '구원파'를 떠올리며 종교시설에 대한 강한 거부감을 보이고 있다. 

천안시 등에 따르면 불광영농조합법인(이하 불광)은 지난해말 국학원 인근 천안시 서북구 목천읍 지산리 일원 5659㎡ 터에 강의실동(연면적 2139.19㎡)과 숙소동(1046㎡)을 갖춘 교육연구시설을 건립하는 내용의 건축허가 신청을 천안시에 제출했다. 

불광의 건축허가 신청서는 지난 6월 도시계획심의를 통과했으며 현재 일부 보완사항에 대해 천안시와 업무협의 중에 있다. 불광의 연수시설 건립 소식이 알려지자 인근 주민들은 특정 종교단체와 연관된 명백한 종교시설이라며 건축허가 철회를 천안시에 강하게 요구하고 나섰다. 

주민들은 특히 연수원 예정부지 인접한 곳에 국학원이 자리하고 있는 점을 들어, 국학원이 불광을 내세워 연수원을 위장한 편법적 종교시설 확장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주민 A 씨는 "올해 초 전국에서 1000여명의 국학원 회원이 버스를 타고 현장을 방문했다"며 "이곳에 연수시설이 들어선다는 회원들의 얘기를 들었다"고 말했다. 주민 B 씨는 "국학원이 구원파와 같이 영농조합으로 이름을 포장한 사업 확장을 그대로 방치한다면 지역이미지 훼손 등 피해가 예상된다"며 "건축허가 철회가 관철되지 않을 경우 물리적 행동도 불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민들의 연수원 건립 반대 이유는 자신들의 마을이 종교적인 행동과 집회를 위한 장소가 되는 것을 우려하기 때문이다. 실제 국학원이 매년 정례적으로 개최하는 행사로 인해 전국에서 수많은 차량이 몰려오면서 주민들은 매년 극심한 교통 혼잡과 소음공해 등의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이에 대해 국학원 관계자는 "불광과 국학원은 법인이 다르고 어떠한 관련성도 없다"라면서도 "다만 연수원 시설을 임대해 인성영재학교 학생들의 교육장소로 사용할 수 있다는 협의를 조합과 한 적은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취재결과 불광은 선불교가 지난 2005년 출자해 설립한 영농조합법인으로 사실상 대지주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불광의 대표이사인 고모(43) 씨는 선불교 총본산이 있는 충북 영동군 양산면 봉곡리에 주소지를 두고 있다. 선불교는 국학원 설립자인 이승헌 현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대학교 총장이 최초로 상표를 특허 출원한 종교단체다. 


댓글
2015.03.09 14:24:55
xman

배경을 자세히 아시는 분들이 댓글 달아주셔야겠습니다. 


선불교에서 만들었다는 불광영농법인  대표는 고창환씨로 추정되고 종교시비를 불로 일으키며 선불교가 직접 국학원 근처에 건물을 짓고 벤자민대안학교에 강의실을 대여해준다는 협의를 했다는 이 비상식적인 일을 왜 할까요?

벤자민 학교 만든다고 지도자들 활동가들 대상으로 기부금 포획하는 일이 심상치 않게 일어나고 있는 시점입니다.

댓글
2015.03.09 14:55:53
xman

국학원과 선불교는 법인도 다르고 어떠한 연관성이 없다는 멘트를 지금도 쓰고 있습니다. ㅎㅎ 


신동아 기사 발췌합니다.


단월드와 이 총장 측은 지금까지 줄곧 선불교와 단월드가 아무런 관계가 없다고 주장해왔지만 사실 선불교의 전신인 ‘불광도원’을 처음 만든 사람은 이 총장 자신이었다. 확인 결과 선불교 총본산이기도 한 ‘불광도원’의 상표와 디자인을 처음 특허신청한 사람은 이 총장이었다. 이 총장은 2001년 10월 선불교의 상징으로 소용돌이 모양을 하고 있는 ‘진공묘유(眞空妙有)’와 ‘불광도원’이란 상표명을 자신의 이름으로 특허 등록했고 2년 뒤인 2003년 10월 등록료를 미납하면서 권리를 상실했다. 이 총장이 권리를 상실한 뒤 같은 이름과 문양의 상표권은 재단법인 선불교에 넘어갔다. 선불교가 상표권을 확보한 것은 2004년 5월의 일이다.

단월드와 선불교가 사실상 하나의 조직이라는 것을 보여주는 증거는 이외에도 많다. 우선 재단법인 선불교의 임원들이 대부분 현직 단월드 간부라는 점이 눈에 띈다. 확인 결과 선불교 이사인 신OO(선호 ‘가야’)씨는 현재 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대학교 홍보이사를 맡고 있고, 이사 이OO(선호 ‘영지’)씨는 이 총장이 원장으로 있는 한국뇌과학연구원 이사(부원장), 2004년 4월 이사를 사임한 김OO(선호 ‘명아’)씨는 현재 일본 단월드 대표를 맡고 있다. 단월드 대표이사를 지냈고 현재 사내이사로 활동 중인 류OO(선호 ‘지암’)씨는 선불교 이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선불교 대표인 이OO씨는 확인 결과 단마스터를 마친 단월드의 현직 2급 지도자였다. 이씨가 이 총장으로부터 받은 선호는 ‘면암’이다.

선불교가 사실상 단월드의 자회사라는 사실은 이 총장도 인정한다. 이 총장은 최근 한 강천에서 “선불교는 감정으로 만들어진 게 아니고 큰 원리와 비전에 의해서 종합계획에서 만들어진 것이다.…단월드 회원 관리를 도와주기 위해 만든 것이 선불교”라고 말해 단월드와 선불교의 관계를 사실상 인정한 바 있다.(2009년 8월17일 한국 지도자 강천) 현재 선불교(피닉스밸리) 직원들에 대한 인사도 단월드 본부가 하고 있다. 


---선불교 이사진 명단이 좀 바뀌었습니다. 면암 이성민의 대표권을 없애고 이승헌의 오른팔 중암 이갑성이가 대표권자로 바뀌었습니다. 만월 손정은도 이사로 들어와 있고 가야장 신미정 영지장 이을순 명아장 김혜선  지암장 류승원 성재장 변동호 등

단월드나 한문화학원등 이사등 직위가 중복되어 있는 자들입니다. 가장 핵심은 법인은 다르다고 해도 이승헌이 거느린 홍익공동체 지도자들은 단월드나 선불교등 모든 계열사들은 짠이라는 인트라넷을 통해 이승헌이 인사 관리 집행등 모든 권한을 행사한다는 점입니다.

삭제 수정 댓글
2015.03.10 22:19:13
놀래라

헐 이갑성이가 선불교 대표권자라고요? 와우  이승헌 오른팔이고 단월드 부회장에 단월드 빌딩 8층에서 좌지우지하는 이갑성이 이제선불교 명의까지 이름 올렸다니 놀라운대요  이승헌이 믿을만한 제자들이 없다는 말이네요 선불교가 그야말로 황금노다지를 캐는 업종이라 만월에게 전권을 주기에는 불안하고 이갑성 내세워 견제로 보이는건 나뿐인가 만월이 다른 여자로 교체해도 조직은 돌아가게 만드는것 이게 이승헌이단월드 조직을 만든  노하우네요 

최근에 계열사들 이갑성 이름으로 된곳이 많아졌어요 신설법인도 이갑성 이름으로 하고요  띨띨한 아들놈 한국들어와 단월드 팀장 맡겨놨어도 쳐박혀 있는거보면 아직 급이 아니라는 말이죠 제주 뇌교육원  이정ㅅ난 이름 올려놨네요 

삭제 수정 댓글
2015.03.10 04:00:04
심각하네

선불교는 돈이 넘쳐나고  신도수 얼추 되니 막가자는것 으로 보이는대요  주민들은 뭔죄일까요  주민들 응원합니다  대순 본당 여주  통일교 본당 이제 단월드 본당 천안으로 굳히기 한판 되는대요 건축허가야 로비해서 되게 하는게 이승헌이 선수라 관철될깃도 같고 그러네요 

저 흉흉한 건물은 사이비 스럽게도 만들었어요   그내서 요즘 돈 내라고 혈안이 된거였군요 

삭제 수정 댓글
2015.03.10 22:09:57
속셈이

단월드  영농법인 몇개갖고있네요  제주도 영동 모악산  언제든 건물지을려고 대기중이겠죠

지금시점에서 단월드와 선불교를 분리해서 다른단체라고 불르다니 엉가 없네요  만월이 대선서 오르고 운영도 좌지우지하면서  단월드센터  안되는곳 선불교 간판 단다고 진행하던게 엊그제이고 그수가 50개가 넘어요  지도자들 지금도 자기는 종교단체 아니라고 믿고 있던데  청천벽력이었네요  이승헌 입장에서 돈버는데  단월드든 선불교든 뭔 상관이냐 하겠지요  건물 조감도는 흉물스럽네요  

삭제 수정 댓글
2015.03.11 00:12:58
주소

국학원이 지산리 167번지이고  이건물은 지산리 56번지이니 맵으로 위치 확인해보세요  흑성산 자락을 훼손하며 건물올리더니 이제는 지산리 일대를  사이비소굴로 만들고 있어요 지도자들 현지주민으로 주민등록 이전시키고 잠복하고 있어요  천화원 신선고을영농법인 지도자 계약결혼시켜   농부로 위장잠입했어요 제주 마고영농조합도 지도자들 농부로 등록시켜놨고요 

삭제 수정 댓글
2015.03.11 02:30:28

나라가 흉흉하니 사이비들만 흥하는구나  주민들은 뭔죄냐고  지산리일대 땅 숨어서 많이 사놨을것도 같은데 말입니다 

삭제 수정 댓글
2015.03.19 03:24:31
걱정이

벤자민고등학교 어텋허든 끌고갈 심산 같으네요  그리고 이승헌이 한자리 차지하고  교육자라 하겠지요  예전에 교육인성 인가 고등교과서도 승인되지 않았어요? 채택을 안해서그렇지요  이승헌이 이놈도 갈수록 신출귀몰해집니다

삭제 수정 댓글
2015.05.11 03:32:59
지금은

어떻게 진행중인가요?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제목
글쓴이
공지 단월드 지도자가 옆에서 본 이승헌의 추악한 실체 14
물은물
2016-05-11 857082
공지 이승헌의 성추행 사건기록서 동부지검문서 열람을 촉구합니다 2
xman
2016-05-06 756518
공지 단월드 환불 상담글만 여기에 댓글 쓰십시요 15
xman
2016-05-06 786593
공지 단월드는 종교단체입니다.(이승헌의 선불교 종교 특허 출원증) 5
xman
2016-05-06 777030
공지 안티들은 모두 기독교다?(단월드 수뇌부들이 작성한 안티 실체) 1
xman
2016-05-06 625528
공지 단월드 사이비교주 이승헌의 사기술의 백미 - 천금각 납거북이 666
xman
2016-05-06 1225189
공지 납거북이 판매대금 착복한 단월드 이승헌을 고발합니다. file
물은물
2016-05-02 742012
305 사이비들은 금색깔을 좋아해 file
물은물
2016-05-02 30811
 
304 이승헌과 카발라 센터
물은물
2016-05-02 41732
 
303 도와주세요.../응징승헌
물은물
2016-05-02 27574
 
302 단월드에 빠진 엄마/벤자민대안학교 보낸다고 아들도 자퇴시켰습니다
물은물
2016-05-02 40986
 
301 YTN플러스 대표이사 류희림, 일가족 사업 홍보매체로 전락
물은물
2016-05-02 41839
 
300 이승헌의 의식수준
물은물
2016-05-02 40037
 
299 단학선원의 실체(경험담 펌글)
물은물
2016-05-02 42576
 
298 석정 한철언 기자회견 전문 file
물은물
2016-05-02 28436
 
297 이승헌표 수련의 출처와 실체
물은물
2016-05-02 28031
 
296 아너스헤이븐 관련기사네요/richard
물은물
2016-05-02 26593
 
295 한국 단월드 지도자들이 소송해서 5억 받았다고 합니다
물은물
2016-05-02 29065
 
294 소비자 연합 타임즈/소비자 제보가 들어가네요
물은물
2016-05-02 37841
 
293 권기선 부산경찰청장 물러나야 할 10가지 이유
물은물
2016-05-02 38909
 
292 미국 단요가 브랜드는 없어졌다. file
물은물
2016-05-02 27787
 
불광영농법인 위장 종교 시설 건축 반대-지산리 주민들 탄원서 제출
물은물
2016-05-02 38059
http://www.ccsimin.com/sub_read.html?uid=56397§ion=sc2 영농법인 위장 종교시설 건축 반대천안시 목천읍 지산리 주민들 탄원서 제출 정경숙 기자ㅣ 기사입력 2014/08/08 [10:39]▲ © 편집부천안시 목천읍 국학원 인근에 영농조합이 연수원을 건축하려고 ...  
290 요즘은 단월드에 털리면 2억이네요
물은물
2016-05-02 31526
 
289 한국 뇌교육, 중국에 100억원 로얄티 받고 수출 했다고?
물은물
2016-05-02 36377
 
288 권기선 부산결찰청장 단월드 국학원 활동 등을 제보 해주십시요 file
물은물
2016-05-02 37396
 
287 다음 뉴스펀딩에서 후원금 구걸하는 벤자민인성영재학교
물은물
2016-05-02 37828
 
286 이승헌 졸개 권기선 부산경찰청장의 말로?
물은물
2016-05-02 39383